보인고등학교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시각장애인을 위한 홈페이지 사용 안내

  • 홈페이지를 이용하실 때는 홈페이지의 헤딩간 이동을 이용하시면 편리합니다.
  • 키보드의 탭키를 이용하시면 링크간의 이동이 가능합니다.
  • 다음의 컨텐츠 바로가기 메뉴를 통해서 원하시는 정보로 쉽게 이동이 가능합니다.

메뉴및 홍보영역

글씨크기조절
  • 글씨크기 확대
  • 기본
  • 글씨크기 축소

홈&사이트맵

  • 홈
  •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메인메뉴

보인고등학교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메인플래시예용

본문영역

보도자료

페이지 히스토리

Home > 입학안내 > 보도자료

글읽기

제목
한겨레 신문 2009-06-04 일자 "특목고 ‘싹쓸이’"
이름
이영선
등록일
2009-06-06

특목고 ‘싹쓸이’
서울 4년제 대학 진학률
상위 10위 중 7곳 차지
 
 
한겨레  
 
 
» 서울지역 ‘4년제 대학 진학률’ 상위 10개교
 
서울지역 231개 일반계 고교 가운데 올해 4년제 대학 진학률이 가장 높은 학교는 한성<한겨레>가 4일 교육과학기술부의 학교정보공시 사이트인 ‘학교 알리미’(schoolinfo.go.kr)에 공개된 내용을 분석해 보니, 서울지역 일반계고 가운데 서대문구 한성과학고의 2009학년도 4년제 대학 진학률이 98.2%로 2008학년도에 이어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한성과학고 다음으로는 종로구 서울과학고가 95.7%, 강남구 국악고 81%, 강서구 국외 대학 진학률에서는 상위 10곳 가운데 6곳이 특목고였다. 1위는 강동구 한영외고(34.5%)로 3명에 1명꼴로 국외 대학에 진학했으며, 대원외고(25.1%), 이화여자외고(11.1%), 대일외고(4.7%)가 그 뒤를 이었다. 일반고에서는 종로구 경복고(3.9%)와 서초구 상문고(3.6%)가 5위와 6위를 기록했다.

특목고 강세는 서울지역 일반계 고교 가운데 학교발전기금을 가장 많이 조성한 학교는 2006년에 전문계 고교에서 일반계 고교로 전환한 송파구 보인고(14억700여만원)였다. 2위는 강남구 숙명여고(8억9천여만원), 3위는 동대문구 대광고(6억7천여만원), 4위는 서초구 서울고(6억1천여만원), 5위는 송파구 서울체고(5억5천여만원)로 나타났다.

학교발전기금 조성 현황을 25개 자치구별로 살펴보면, 서대문구가 학교당 평균 2억6천여만원을 모아 가장 많았으며, 동대문구(2억3천여만원), 강남구(2억1천여만원)가 뒤를 이었다. 학교당 평균 발전기금이 가장 적은 지역은 구로구(3100여만원)로 1위인 서대문구의 8분의 1 수준에 그쳤다.

서울지역 74개 전문계 고교 가운데 취업률이 가장 높은 학교는 서울여상으로 졸업생의 57.1%가 취업에 성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2위는 동구여상(51%), 3위는 일신여상(47%), 4위는 서울경영정보고(40.3%), 5위는 미림여자정보과학고(39.9%)로 나타났다.

학교 알리미 사이트에 들어가면, 대학 진학률 외에 전국 1만1418개 초·중·고교의  

유선희 정민영 기자 duck@hani.co.kr

 

첨부파일

정책 및 학교홈페이지정보 영역

정책 메뉴 및 하단메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저작권 신고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