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메뉴

로 새롭게, 르게 살자, 풀며 살자

보인고등학교

2009/01/16 눈

profile_image
작성자 : 최영주 조회 : 2250회 작성일 : 2009.01.16 00:00

 

 

 어젯 밤 갈 때도 일을 하고 있더니

 포크레인은 새벽부터도 또 바쁜 모습으로 만난다.

 

 

 

 

 

 

 

 

 살그머니 아침이 밝아오는가 싶더니

 

 

 

 

 

공부하는 녀석들 맘 설레게 눈이 폴폴 날린다...

 

 

 

 

 

눈이 오면 바빠지는 일손들이 또 있다.

누군가는 미끄럼 방지를 위해 수고를 하고

 

 

 

 

 

 

 

나무들은 새로운 자태를 선보이고

 

 

 

 

백주년 기념비는 처음 푸지게 맞는 눈이려나.

 

 

 

 

 그리고 한창 공사 중이라 바쁜 운동장도 하얗게  덧옷을 입는다.

 

 

 

 눈이 오건... 그치건... 보인은 바쁘다. 하루가 바쁘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개인정보보호법 제59조 3호에 의해 다른 사람의 개인정보(주민번호, 휴대폰번호, 집주소, 혈액형 등)를 유출한 자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으며, 등록된 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글쓴이에게 있습니다.

※ 이 게시판의 게시물 보존기간은 5년 입니다.